입시분석실



[공통] (6월모평)6월18일 수능모의평가 대비전략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수험생들에게는 이번 학년도에 있어 생각지 못한 입시환경에 놓여 있습니다.

 

이로인해 당사자인 수험생뿐 만아니라, 학부모, 학교, 선생님, 대학, 교육부등이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습니다

그중 당연히 수험생입니다.


하지만 입시시즌은 다가오고 있습니다


그중 하나가 고3, N수생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618일 평가원 수능 모의평가입니다.

 

무엇보다 실제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시험이라는 점에서

 예비 수능의 장으로 불릴 만큼 입시와 학습, 어느 측면에서든 중요한 1차 시험이고

다음으로 2차 시험은 9월 수능 모의평가, 그리고 최종 대학수학능력 시험입니다.

 

하지만 이번 6월 수능 모의평가는 코로나19로 인해 그 중요성이 더욱 커졌습니다.

4월에 치른 서울특별시교육청 학력평가는 전국 단위 공동채점 및 성적 처리가 이뤄지지 않았고,

5월 경기도교육청 학력평가는 일부 지역 인천 등 고3 수험생들의 등교가 무산돼 해당 학생들은 

온라인으로 시험을 치러 공동채점에서도 제외됐습니다.


결과적으로 지금까지 제대로 전국단위 시험으로 본인들의 위치를 확인할 수가 없는 현실에 놓인 현 상황입니다.

 

이런 점에서 이번 6월 수능 모의평가는 재학생과 N수생을 막론하고 모든 수험생이 자신의 전국 단위 위치 및 학습 성취를 파악하는 사실상의 첫 모의고사입니다.


이와 관련하여 6월 수능 모의평가의 중요성과 대비 전략이 필요합니다.

이번 618일 수능 모의평가를 통해 자신의 전국 단위 위치를 처음 확인 및

현재까지의 내 수능 대비 학습 성취를 점검할 수 있는 첫번째 기회입니다.


 이에 따라, 수능과 밀접한 연관성 있는 6월평가원 시험을 통해 자신의 수능 경쟁력 및 현재까지의 

학습 문제점,그리고 개선,  이후 수시 및 정시 지원 전략을 위한 기준으로 삼아야 합니다.

 

더불어 수능 출제 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6월과 9월 수능 모의평가를 통해 그해 올 수험생들의 수준을 점검하고

새로운 유형의 문제를 출제함으로써 수능에서 어느 정도의 난이도를 유지할 것인지,어떤 유형의 문제를 출제할 것인지 판단합니다.


하지만 올해의 코로나로 인해 현재 대학별 수시전형의 수정과 더불어 수능최저기준완화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번 6월 모의평가, 9월 모의평가 까지 감안하면, 실제 대학수학능력시험의 출제방향이

더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따라서 올해 수험생들은 좀 더 두 차례의 수능 모의평가야말로 2021학년도 수능의 출제경향 및 수준을 가늠하고

대비할 수 있는 가장 유용한 시험에 해당되지않을까 판단됩니다.

 

그러므로 6월 수능 모의평가에 응시하는 학생들은 시험 결과와 더불어, 시험 이후 이를 어떻게 학습적 측면에 

활용할 수 있을지를 더욱 고민해야합니다.

 

따라서 모의평가를 치르고 나면 반드시 전 영역 문제를 꼼꼼히 분석해 본인들의 문제점을 수능 전까지 해결하는 동시에 지금까지의 내 학습 방식을 문제점을 점검하고 개선을 바탕으로 그에 맞는  학습이 필요합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혼란, 연이은 개학 연기 및 온라인 원격 수업 등으로 수험생 개개인의 학습적 긴장이 매우 느슨해진 것이 현실이며, 그에 따른 여려 문제점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서울대 기점으로 수시) 수능최저완화까지 이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수시는 단순 최저기준 충족이라면, 정시는 다릅니다

분명한 점수, 그에 따른 표점/백분위 따른위치가 달라집니다.


오는 618일 수능 모의평가의 경우 큰 이변이 없는 이상 전국 모든 고3 수험생, 졸업생이 동시에  치러집니다.

 

이번 학년도 모든 수험생은 과거에 다르게  618일 수능 모의평가를

 2021학년도 123일 수능시험에 대한고사장 리허설의 측면에서도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합니다.


왜냐하면, 실제적으로 이번수능시험은 분명 현재코로나 상황이 이어져 마스크를 착용하고 수능을 치르는 과정으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기에 마스크착용에 상태에서 시험을 치르는 집중과 적응이 필요합니다. 그 만큼 중요한 시험이라고 생각하셔야 합니다.


또한 점심시간 연장 및 이에 따른 3교시 이후의 변경된 시험시간에 잘 적응할 수 있는지 등 이번 6월평가원을 준비/활용해야 할 것 같습니다.


그만큼 올해 6월18월 모의평가원 시험은 분명 의미가 다를것 같습니다.

 

 

6월 모평의 점심시간은 기존 50분 => 70분으로 확대
이후  영어 한국어/탐구 제2외국어 시험시간도 20분씩 늦춰 짚니다.
시험 종료 시간은 오후6시입니다.

바뀐 시간표에 따른 시험시간은
1교시:국어 AM 8시 ~ 10시까지(80분)
2교시:수학 AM 10시30분 ~ PM12시10분(100분)
3교시:영어 PM1시30~ PM 2시40분(70분)
4교시:한국사 사/과/직탐 PM 3시10분 ~PM 4시52분(102분)
5교시:제2외국어/한문 PM 5시20분~ PM 6시(40분).

TOP